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번찾기 즐겨찾기추가
이야기방
연애이야기
살아가는이야기
익명의멘토에게
익명의멘티에게
자유게시판
 
익명의멘토에게 홈>이야기방>익명의멘토에게
 
익명의 멘토에게   
 
말하고 싶은 얘기는 많은데 왠지 닉네임이 공개되면 불편하신가요?
그렇다면 신상이 공개되지 않는 익명의 멘토에게 방에서 얘기하세요.
여자 친구가 없어요
2011-06-27 (월) 22:35
추천 0   조회 215
저는 사실 여자친구를 사귀어본 적이 없습니다.
나이가 30대초반이지만 여자친구를 한번도 사귀어본적이 없습니다.
어렸을 때는 가끔 친구들과 여자친구들이 섞여 왕자공주 놀이같은 거 하자면
저는 너무 수줍어서 그런 자리를 갖지 못하였습니다.
학생 때도 제가 너무 수줍음을 많이 타서 여자친구가 없었고
20대때는 정신적인 병이 와서 너무도 정신도 없고 여자친구를 사귈 능력도 안되어서 못사귀었습니다.
하하. 제가 부족한 건 알지만 조금 저에게 오는 이러한 상황이 서운하기도 합니다.
여자하고 관계를 가져본 적은 없으나 '성'이라는게 어떤지는 알기는 합니다.
그동안 그래도 불륜은 저지르지 않았다는 거에 대해서 다행스럽게 생각되지만
뭐 그렇다고 건전했었던 것도 아니예요.
사실 앞으로도 여자친구가 없을 것 같기도 하고 그래서 외롭기도 합니다.
생각해보면 여자친구를 사귀기 위해 정말 진심을 기울여본적도 없는 것 같습니다.
언젠가는 여자친구가 생기기도 하겠죠?
글,그림등 사이트 내의 모든 컨텐츠는 퍼 가실 경우 사전에 저작자와 협의하세요
 
0
3500
"생각이 다르다고 틀린것은 아닐 것입니다.' -광수생각-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
27 여자라면 꾸며야.. [1]  2011-09-30 171
26 거울을 보면 뚱뚱하다고 느낄때 [1]  2011-09-25 174
25 최근 슬럼프에 빠진것 같을때 [1]  2011-09-23 141
24 사랑을 가져도 될까요? [1]  2011-09-21 197
23 회사에서 어리다고 자꾸 일 미뤄서 넘 힘들어요. [1]  2011-09-19 185
22 어른을 대하기 무서워요.. [1]  2011-09-09 180
21 너무 지쳤습니다.... [1]  2011-09-02 193
20 불면 [2]  2011-09-01 167
19 나댄다고 씹히는 저.. 단지 호기심이 많을 뿐인데.. 2011-08-31 183
18    Re..나댄다고 씹히는 저.. 단지 호기심이 많을 뿐인데.. [2]  2011-08-31 202
17 내가 물렁하다고 느낄때.. [1]  2011-08-30 189
16    Re..내가 물렁하다고 느낄때.. 2011-08-30 161
15 극단적 사고 그리고 부모 [1]  2011-08-07 214
14 여자 친구가 없어요 [1]  2011-06-27 215
13 아버지와의 관계가 좋지 않습니다.. [1]  2011-06-26 179
12 친근해지는 방법 [1]  2011-06-20 180
1234
브랜드소개 공지사항 FAQ 고객상담 업무관리 Admin Contents PL리스트 DATABA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