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번찾기 즐겨찾기추가
이야기방
연애이야기
살아가는이야기
익명의멘토에게
익명의멘티에게
자유게시판
 
익명의멘토에게 홈>이야기방>익명의멘토에게
 
익명의 멘토에게   
 
말하고 싶은 얘기는 많은데 왠지 닉네임이 공개되면 불편하신가요?
그렇다면 신상이 공개되지 않는 익명의 멘토에게 방에서 얘기하세요.
안정적인 감정생활을 하고 싶어요....
2011-11-09 (수) 06:06
추천 0   조회 196
저는 어려서 부터 감정 기복이 심했습니다.
작은일에 몹시 화를 내고 뭘 먹어도 잘 체하고 좋을 때는 옆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도
혼자 좋아라 하곤 했어요. 그런 성격 때문에 남에게 상처도 많이 주고 저 자신도
손해를 많이 봐 왔어요.
그런 성격이 어렸을때는 제 고집에 뭐가 잘못된 줄도 모르고 고칠 생각도 않해 왔는데
점점 시간이 가면서 외부적인 자극에 의해 너무나 제 감정이 좌지우지 되는 것 같아
혼자서 너무 괴롭기도 하고 사회 생활을 하거나 교제를 할때도 방해가 된다는 걸
절실히 느끼고 있어요.
어떻게 하면 안정적인 감정생활을 할 수 있을까요?
제 자신이 오뚜기처럼 왠만한 자극에 대해선 평정심을 가질 수 있었으면 좀더
성숙된 사람이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글,그림등 사이트 내의 모든 컨텐츠는 퍼 가실 경우 사전에 저작자와 협의하세요
0
3500
"생각이 다르다고 틀린것은 아닐 것입니다.' -광수생각-
안정적인 감정생활을 하고 싶어요....   jinny   2011-11-09     196    
   Re..안정적인 감정생활을 하고 싶어요....   empathy   2011-12-20     118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
43 선물 받는 것이 부담스러울때 2011-11-15 205
42    Re..선물 받는 것이 부담스러울때 2011-12-20 124
41 처세술에 관해서여~~ 2011-11-10 189
40 안정적인 감정생활을 하고 싶어요.... 2011-11-09 196
39    Re..안정적인 감정생활을 하고 싶어요.... 2011-12-20 118
38 좀 도와주세요... 2011-10-31 229
37    Re..좀 도와주세요... 2011-12-20 90
36 스티커 모으는 버릇 때문에.. 2011-10-28 220
35    Re..스티커 모으는 버릇 때문에.. 2011-12-20 109
34 술 때문에... [2]  2011-10-25 144
33 힘듭니다. [1]  2011-10-20 217
32 남 신경쓰다가... [1]  2011-10-09 223
31    Re..남 신경쓰다가... 2011-10-13 167
30 방정리 하기가 너무 힘들어요. [1]  2011-09-30 247
29 회사를 다니다가 오해를.. [2]  2011-09-30 225
28    Re..회사를 다니다가 오해를.. [1]  2011-10-13 134
1234
브랜드소개 공지사항 FAQ 고객상담 업무관리 Admin Contents PL리스트 DATABA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