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번찾기 즐겨찾기추가
이야기방
연애이야기
살아가는이야기
익명의멘토에게
익명의멘티에게
자유게시판
 
익명의멘토에게 홈>이야기방>익명의멘토에게
 
익명의 멘토에게   
 
말하고 싶은 얘기는 많은데 왠지 닉네임이 공개되면 불편하신가요?
그렇다면 신상이 공개되지 않는 익명의 멘토에게 방에서 얘기하세요.
손톱을 자꾸 물어 뜯는데...
2012-01-29 (일) 01:59
추천 0   조회 283
저에게는 어린아이 같은 버릇이 있습니다.
손톱을 물어뜯는 버릇인데요..
요즘 졸업도 코앞이 되고 마음도 심란한 나머지
손톱을 자주 물어뜯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새로운 고민이 생겼어요.
원래는 손톱물어뜯는 거 신경도 안썼었거든요.
어느 면접에 갔는데  손톱을 보더니 저를 탈락 시키시더라구요.
나중에 친구들에게 물어보니 친구들이 하는 말이.
" 그거.. 네가 자기관리 잘 못하는 애로 보여서 그럴거야.."
라고 하더라구요.. 그 이후 부터 자꾸 고민이 됩니다.
이게 뭐가 문제냐 하면..
평소엔 물어뜯지 않지만 극도의 스트레스를 받으면 물어 뜯는 다는것이죠.
이거 어떻게 하면 고칠수 있을까요?
올해엔 고쳐보고 싶은데 말이죠..
글,그림등 사이트 내의 모든 컨텐츠는 퍼 가실 경우 사전에 저작자와 협의하세요
0
3500
"생각이 다르다고 틀린것은 아닐 것입니다.' -광수생각-
브랜드소개 공지사항 FAQ 고객상담 업무관리 Admin Contents PL리스트 DATABA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