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번찾기 즐겨찾기추가
이야기방
연애이야기
살아가는이야기
익명의멘토에게
익명의멘티에게
자유게시판
 
살아가는이야기 홈>이야기방>살아가는이야기
 
살아가는 이야기   
 
세상을 살다보면 참 여러가지 일들이 많습니다 . 
기쁜일, 슬픈일, 신기한일 등 다양한 에피소드들을 올리고 같이 공유해보아요 .
 
요즘 배가 고플땐..
2011-09-09 (금) 00:42
hoody
추천 0   조회 161


 

요즘.. 인턴이 끝나고.. 방학도 끝나서 그런지.. 집에서 영화를 보며 지내는 일이 많거나

혹은 과제를 끝내놓고 멍때리며 텔레비젼을 보곤 하는데요..

꼭.. 새벽1시만 되면 배가 고픈 이유는 왜일까요?

저는 또 저렇게 만들어 네번째 끼니랄까.. 아니면 새로운 하루의 첫번쨰 끼니랄까..

오늘은 소고기 덮밥을.. 어제는 포도, 팬케이크, 커피...

이러다가 살찔까봐.. 걱정이에요.. 왜.. 새벽에 배가 그렇게 고픈지..

또.. 요즘 배가 고파지는 시기가 또 있어요.

열심히 운동한 직후 랄까요..

분명 열심히 운동했는데 왜.. 배가 고파지는 건지.. 게다가 텔레비젼틀면

드라마에서도 껍데기집에서 술마시는 장면이나 라면끓여먹는 장면은 어찌나 많던지...

유혹아닌 유혹이네요.. 이번 추석때는 더욱 어마어마 해 지려나?

이제 여름도 지났으니 안심하려 했더니..

개학이 되고 과제에.. 스트레스가 쌓여가다보니 먹는걸로 푸는 것 같기도 합니다..

에구.. 추석이 지나면 운동량도 늘리고.. 배고픔을 없앨수 있는 방법을 찾아봐야 겠어요..하핫..;;

 
글,그림등 사이트 내의 모든 컨텐츠는 퍼 가실 경우 사전에 저작자와 협의하세요

 
0
3500
"생각이 다르다고 틀린것은 아닐 것입니다.' -광수생각-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74 요즘 배가 고플땐.. [1]  hoody 2011-09-09 161
73 주어야 할 때를 놓친..썩어가는(?)선물..^^;; hesita 2011-09-07 171
72 어제의 퇴근길 [2]  lavender75 2011-09-07 192
71 굿모닝~ [2]  Esther 2011-09-07 160
70 너무나 사랑스러운 노래..감상하세요~^^ [2]  데레사 2011-09-05 202
69 이거 보셨어용? ^^ 꺄꺄꺄~~ [2]  Esther 2011-08-30 190
68 차 한잔의 여유 [1]  hoody 2011-08-30 141
67 안구정화의 시간입니다..*.*~ [3]  Rin 2011-08-28 166
66 을왕리 스캔들 [6]  dailyhappy 2011-08-26 181
65 예쁜 꽃밭을 보며.. [3]  dailyhappy 2011-08-24 213
64 아픈 하루...끄응~ [1]  Rin 2011-08-21 174
63 음악 그리고 하늘을 바라보는 여유 [2]  JSunny 2011-08-20 194
62 일상을 쉽게 기억하는 방법 [1]  JSunny 2011-08-20 154
61 케이크의 힙! [2]  JSunny 2011-08-20 173
60 책은 정말 신기해 [1]  JSunny 2011-08-20 158
59 스마트폰에 대해 [2]  JSunny 2011-08-20 165
1,,,11121314151617
브랜드소개 공지사항 FAQ 고객상담 업무관리 Admin Contents PL리스트 DATABA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