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번찾기 즐겨찾기추가
이야기방
연애이야기
살아가는이야기
익명의멘토에게
익명의멘티에게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홈>이야기방>자유게시판
 
talk ! talk! 자유롭게 쓰자구요!   
 
무언가 하고싶은 말이 있는데 어디다가 쓰셔야 될지 잘 모르시겠다구요 ?
이곳은 자유롭게 쓰실수 있는 공간입니다. ^-^ (익명보장 됩니다)
 
나이 에누리
2011-08-05 (금) 23:34
추천 0   조회 162

누군가 나에게 물을까봐 고개를 숙였다.
사실은 아무도 묻지 않는데, 주눅이 먼저 들었다.
내 곁자리의 그녀가 파랗게 젊고
내 앞에 보이는 또 다른 그녀의 머리카락이 윤기 나게 젊고
저 너머 흘깃 보이는 그 남자의 상고머리가 청년인 듯 보였다.
괜찮아요, 너무 젊은 감각은 지루할거예요 하고 말하는
한 남자가 안경테를 만지작거리며 웃고 있다.
어디를 둘러보아도 나처럼 보이질 않았다.
늙다란 나이를 속이는 법을 셈하는 중이다.
세월 사이로 나이를 에누리하는 중이다.
될까?
- 유민자, 라온하제. '나이 에누리' 중에서 -

문득 내가 나이가 들었음을 느낄 때가 있습니다.
거리의 유리에 비친 내가,
햇살에 고스란히 주름을 드러내는 내가
초라해지기도 합니다.
그러나 나도 젊음을 누려왔고, 세월의 순간순간마다 얻은
많은 즐거움과 행복이 있음을 압니다.
지금 이 나이 속에 숨은 기쁨과 행복은
결코 에누리 될 수 없는 귀한 것임을 압니다.
글,그림등 사이트 내의 모든 컨텐츠는 퍼 가실 경우 사전에 저작자와 협의하세요
0
3500
"생각이 다르다고 틀린것은 아닐 것입니다.' -광수생각-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
14 해수욕장 근처의 붉은못 허브팜 까페 [1]  2011-08-25 218
13 인도음식 2011-08-25 176
12 폭포 2011-08-25 173
11 제주도의 협재 해수욕장~ 2011-08-25 161
10 1분 안에 여러분의 얼굴에 미소를 드립니다!! [2]  2011-08-25 177
9 인도의 자살바위 [2]  2011-08-25 155
8 뭇 남성들에게 미소를 안겨주는 영상입니다... ㅎㅎㅎ [2]  2011-08-25 163
7 꺄아~~~ 귀여워~~~ [1]  2011-08-25 160
6 뱀 뼈를 보신분! [1]  2011-08-25 142
5 라디오 헤드의 크립을 누가 그림으로 그렸네요~ [3]  2011-08-20 171
4 사랑하라, 한번도 상처받지 않는 것처럼 2011-08-11 173
3 나이 에누리 2011-08-05 162
2 ☆ 인생에서 꼭 필요한 5가지 "끈 2011-08-05 155
1 한여름 건강관리 2011-07-26 197
1,,,111213
브랜드소개 공지사항 FAQ 고객상담 업무관리 Admin Contents PL리스트 DATABASE